컨텐츠 바로기기

Faculty Senate 협력하여 선한 개혁을 주도하는 숭실대학교 교수협의회

자유게시판

작성인 교수협의회 작성일 2018-05-16 조회수 11
숭실대 기독동문들 남북 평화의 사도로 나선다(국민일보 5월11일자)
    

숭실대 기독동문들 남북 평화의 사도로 나선다

                
 
비전선포대회 2500여명 참석… “통일시대 이끌고 평양숭실 재건”
 
10일 오후 서울 영락교회에서 열린 '서울 숭실 재건기념 감사예배 및 숭실기독인 비전선포대회'에서 정성진(숭실대법인이사)거룩한빛광성교회 목사가 예배를 인도하고 있다. 신현가 인턴기자


“통일시대를 이끌고 ‘평양숭실’ 재건을 준비하는 평화의 사도가 됩시다.”

숭실대학교 동문들이 10일 오후 서울 중구 영락교회에서 ‘서울숭실 재건기념 감사예배 및 숭실기독인 비전선포대회’를 열고 ‘평화의 사도’가 되기로 다짐했다. 숭실대 출신 목사와 장로들의 모임인 숭목회(회장 조성기 목사) 및 숭장회(회장 안재국 장로) 주최로 열린 행사에는 교계 지도자와 동문 등 2500여명이 참석했다.

숭실대 동문들은 선언문을 통해 “물질숭배 문화에 저항하고 기독교 정신을 실천하는 대학을 만들어 가자”고 힘주어 말했다. 김삼환(명성교회 원로목사) 숭실대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평양숭실 재건을 다짐하면서 통일한국의 터전을 세워 세계 복음화에 기여하자”고 강조했다.

이날 숭실대는 평양 김형직사범대학과의 교류를 위한 실무협의에 나선다고 발표했다. 조문수 숭실대 교수는 “IT를 비롯해 역사, 체육, 기술, 인문, 융합 분야에서 양 대학이 교류할 수 있도록 실무 협의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장창일 기자

사진=신현가 인턴기자

답변쓰기

목록